안녕하세요. 작안입니다.

오늘 소개할 곡은 규현의 다시만나는날 라는 곡입니다.

2017년 5월 24일! 규현 씨가 입소 전(25일 입대) 발표된 마지막 싱글 앨범 ‘다시 만나는 날(Goodbye for now)’에 타이틀 곡인 '다시만나는날' 라는 곡입니다.  

 멜로디가 잔잔하고 커피에 녹아들 것 같은 서정적인 노래라서 노래방에서 자주 부르는 곡이에요.  규현 씨 노래는 '광화문에서'부터 듣었는데 서정적인 노래가 많아 밤에 많이 듣고 있답니다.!(서정적인 노래를 좋아하시는 분들 이 노래 꼭 듣어보라구!!)

 아!! 그리고 뮤직비디오 봤더니 제가 갔던 책방 골목!!도 나오고 임랑 해수욕장, 감천 문화마을 등 부산의 아름다운 경치 엄청 나오네요.!! 임랑 해수욕장은 처음 듣어봤는데 기회 생기면 한번 가봐야겠어요.! 이쁘네요.

곡 소개로는 사랑했던 연인과의 추억을 회상을 하며 다시 재회할 상상을 하는 노래입니다. 규현 씨가 나중에 전역을 기다리며 팬들과 다시 재회할 그때를 상상하며 팬을 위해 만든 노래라고 하네요. 오호~


추운 밤 따뜻하게 누워 따뜻한 규현씨 노래 어떨까요?

작안 이였습니다. 춥고 배고픈 오늘 굿밤되세요~ 치킨이 땡기는구나! 끝


규현 - 다시만나는날


출처 : 유튜브

나의 이 사랑이
너에겐 어떤 의미였을까
나처럼 하루가 짧기만 한 사랑이었을까
난 아직 기억하고 있는 걸 
우리 너무 사랑했던 그 날들

하나 둘 꺼내본 추억에
갑자기 두려운 걸
너무 변해버린 나의 모습에 실망할까봐
매일 밤 준비했던 많은 말들이 
한꺼번에 왈칵 쏟아질까봐

저기 아주 저 멀리
그대가 보이네요
아직 난 무슨 말을
먼저 해야 할지 못 정했는데
머뭇거리는 내게 그대 다가와
오랜만이라고, 잘 지냈냐고
손 잡아주네요 따뜻하게 

너만큼 난 아직
사랑을 모르고 있었나 봐
어린애처럼 나 너를 힘들게 했던 생각에
애써 꾹 참아왔던 아픈 눈물이
한꺼번에 왈칵 쏟아질까봐

저기 아주 저 멀리
그대가 보이네요 
아직 난 무슨 말을
먼저 해야 할지 못 정했는데
머뭇거리는 내게 그대 다가와
오랜만이라고, 잘 지냈냐고
손 잡아주네요 따뜻하게

왜 난 아무 말도 하지 못하고
고개만 끄덕거리며 우는지
셀 수도 없이 그려보았던
다시 만나는 날
울지 말아라, 떨리지 말아라
되뇌며 너를 기다리다

어느새 저기 멀리
그대가 서 있네요
아직 날 못 봤는지
조심스레 나를 찾는 그대
나도 모르게 그대에게 다가가
아무 말도 생각이 안 나서
꼭 안아버리면
그제서야 날 보며 웃는 그대
한 번 더 그려본 다시 만나는 날

'음악좋아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민서 - 질투하나봐  (0) 2018.01.12
규현 - 다시만나는날  (0) 2017.12.06
태연 - Sweet Love  (0) 2017.11.24
윤하 - 기다리다  (0) 2017.11.17
여자친구 - 이분의 일 1/2 (ONE-HALF)  (0) 2017.11.09
백아연 - 산소처럼  (0) 2017.11.07

안녕하세요 작안입니다.

오랫만에 왔네요. 요즘 이것저것 너무 바쁘네요 ㄷㄷㄷㄷㄷ


어제 밤 12시쯤인가? 올해 가장 큰 달이 뜬다고 해서 밤에는 아니고 ㅎㅎ 아침에 봤습니다.


새벽에 봐도 엄청 크네요 ㅇㅅㅇ 작년에도 슈퍼문 해서 먼가 있었던거 같은데 흠?

암튼 내년에도 좋은 일이 있기를 바램입니다.!

'일상에 대해 알고 싶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벌써 2018년이네요  (0) 2018.01.01
T멤버십 모바일 바코드 바꿔가세요.!  (0) 2017.12.08
슈퍼문~  (0) 2017.12.05
모~짜렐라 인 더 버거 더블...  (0) 2017.11.29
감기에 걸렸네요.  (0) 2017.11.23
수능이 1주일 연기되었네요.  (0) 2017.11.16

안녕하세요. 작안입니다.!

매일 저녁만 되면 출출해서 야식이 땡기는 하루입니다.

그래서?

왜 몰랐을까... 물론 전 롯데리아.. 별로 안좋아 하지만 모짜렐라 한번 먹어 보고 싶어 롯데리아 들어가 봤습니다.!

(11월 24~ 30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중요!

주문은 모짜렐라 인 더 버거 더블! 단품 3천원에 콜라 S로 천원해서 4천원에 야식 해결하러 왔습니다.

집에서 먹고 싶었지만... 치즈이기 때문에 바로 매장에서 먹고 가기로 했어요.

주문 하고 10분 후....

보자마자 바로 뜯어버렸네요...  아 생각나서 한장 컷

위에는 감자튀김인가? 먹어보니 감자 맛이나서 감자감자.. 그리고 가운데는 고기패티입니다.

바닥엔 모짜~렐라 치즈가 있네요.

한입 먹으니 치즈가.. 쫘아아악~ 감자와 고기맛은.. 잘 안나네요; 그냥 치즈만 있는 버거 먹는 느낌이라고 해야되나..?

치즈의 짭짜로운 맛이 강해 그냥 치즈맛 버거 같습니다. ㅇㅅㅇ;; 에잇

(진짜 이름 그대로 모~짜렐라 인 더 버거 더블...!!!!)


이벤트가 많은 롯데리아 이번 단품 이벤트로? 야식겸? 한번 먹어봤습니다.

맛은 대체적으로 그냥 치즈 좋아하시면 단품으로 한번 먹어보시는거? 추천드릴게요.(호기심?)

(난 멕날의 떠블 불고기 버거가 맛있더라!!!!!!!!!!!!!!!!!!!)

끝!

+ Recent posts